보장기간은 길게
부담스러운 병원비를 실비보험으로 미리 대비할 수 있습니다.

보장기간은 길게

병원에 찾아가서 의료비로 부담받는 걸 줄이려면 최대한 일찍 보험을 가입해두는 게 좋습니다.
그렇지만 보험에 가입했어도 보장기간이 짧다면 꼭 필요한 순간에 도움을 받지 못할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보장기간은 길게 가입하는 것이 좋습니다.


그런데 문제는 보장기간이 길어질수록 납입 보험료가 높아진다는 것입니다.
요즘은 평균수명이 늘어나서 80~100세까지 보험을 유지하는게 유리한데 이렇게 길어지면 보험료로 부담받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특히 실비보험은 갱싱형이어서 보험료가 계속 증가한다는 점이 문제입니다.
처음에는 저렴했어도 나이가 많아질수록 점점 비싸져서 보험료를 내기 힘들어집니다.
그러다 60세를 넘기고 정년으로 직장을 은퇴한다면 일정한 소득이 없어서 보험료 납입이 더욱 어려워질 것입니다.


하지만 할인특약을 이용하거나 불필요한 특약을 줄이는 것으로 보험료 부담을 낮출 수 있으니 보장기간은 길게 가입해두는 게 좋습니다.
또한, 보장기간을 길게하는게 중요하지 납입기간도 길어질 필요는 없습니다.
그러므로 100세 만기여도 보험료 납입은 20년으로 끝나는 형태로 가입하시기 바랍니다.
이렇게 가입하면 40세에 가입했어도 은퇴하기 전에 보험료 납입이 완료되서 60세부터는 보험료 부담을 전혀 느끼지 않습니다.
그러면서 아플 때 치료를 받으면 보험금은 여전히 받을 수 있으므로 노후생활을 더욱 윤택하게 만들어줄 것입니다.


이렇게 보장기간이 늘어나서 보험료가 부담될 것 같더라도 그것을 상쇄하거나 완화할 방법이 얼마든지 있습니다.
그러니 자세히 알아보셔서 보험을 효율적으로 가입해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