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계약대출
부담스러운 병원비를 실비보험으로 미리 대비할 수 있습니다.

보험계약대출

경제적인 부담으로 생활에 어려워지면 보험을 해지해서 고정지출을 줄이려는 사람이 많습니다.
그런데 보험을 해지하면 상황이 호전되어도 다시 원래 보험을 복구할 수 없으므로 해지는 신중하게 결정해야합니다.
그러므로 꼭 해지해야 할 이유가 있지않다면 보험료 조정제도 중 하나인 보험계약대출로 해결해보시기 바랍니다.


보험계약대출은 해지환급금 범위 내에서 보험료를 대출받을 수 있는 제도로 급전이 필요할 때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습니다.
특히 보험사에 등록된 신용정보를 바탕으로 진행되기 때문에 매우 간편한게 특징입니다.


첫번째로 직접 창구를 방문할 필요가 없습니다.
전화나 인터넷 등으로 어디서나 24시간 보험계약대출을 신청할 수 있습니다.
두번째로 심사를 하지 않습니다.
대출을 받을 때는 신용등급조회를 하기때문에 신용등급이 낮으면 대출이 불가능한 경우도 있는데 보험계약대출은 그렇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담보가 자신이 낸 보험료이고 결국 받게될 해지환급금이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보험사 입장에서는 대출금을 빌려주었다가 돌려받지 못해도 큰 손해가 없습니다.
만약의 상황에는 보험금에서 상환금을 제하고 지급하면 되므로 아무리 낮은 사람도 대출받을 수 있습니다.


세번째로 신용등급이 조정되지 않습니다.
두번째 장점과 이어지는 내용으로 대출금이 연체되어도 신용도가 하락하지 않아서 안심하고 빌릴 수 있습니다.
네번째는 중도상환수수료가 없다는 것입니다.
수시로 상환해도 수수료가 전혀 없기때문에 여유가 있을 때마다 조금씩 갚아나가 부담을 최소화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장점이 많은 제도이니까 급전이 필요할 때는 무작정 해지하는 것보다 보험계약대출을 먼저 고려해보시기 바랍니다.